우리 외롭지 않을 때까지 > 좋은글/감동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좋은글/감동

우리 외롭지 않을 때까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걍뭐 작성일19-01-23 17:58 조회549회 댓글0건

본문



되돌릴 수 없는 시간의 흐름 속으로
치유 못할 아쉬움이 커져만 갑니다.
 
해질녘 노을 속에 곱게 누워
잠재우고픈 그리움입니다.
 
수많은 약속들에 매달려 흐느끼는 하나
또 하나의 무기력함은
노랗게 타들어가는 기다림의 하루에
촉촉한 그리움을 그려줍니다.
 
 
지나가는 모든 것이 아쉬운 시간
다가오는 모든 것이 두려운 시간
그 시간 앞의 나는 후줄근한 모습으로
창밖을 마주하고 있습니다.
 
뭘 하고 있는지 뭘 해야 할지를
모르는 어설픈 움직임이
가끔 마음 깊은 곳에서
작은 불안으로 다가옵니다.
 
 
바람의 한숨이 귓가를 스칩니다.
사랑을 하고 있다고, 깊은 사랑을
아픈 사랑을 하고 있다고 속삭입니다.
 
너만이 힘든 것이 아니라고,
너보다 힘든 이들이 많다고
그렇게 속삭입니다.
 
적어도 그리움이 있지 않냐,
그것마저도 없는 이는
얼마나 슬퍼해야 하느냐고 울먹입니다.
 
 
얼민나 지났을까
이른 시간에 떠오른 별 몇몇이
새삼 반가운 척을 합니다.
 
아직은 아니지만 오래잖아 저들도
아름답게 빛날 수 있다고 눈을 깜박입니다.
 
언젠가는 지금의 슬픔보다 곱절 큰 행복안에서
숨 쉴 수 있을거라며 살짝 윙크를 보내옵니다.
 
 
나에게만 속하는 고요한 새벽, 바람이 차갑습니다.
 
 
글 /  임은숙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좋은글/감동 목록

Total 351건 1 페이지
좋은글/감동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51 거짓말... 인기글 안경 05-08 969
350 또 그리고 후회를 하네 인기글 걍뭐 05-08 874
349 자신을 믿어라... 인기글 안경 04-30 875
348 5월을 드립니다 인기글 걍뭐 04-30 809
347 시간은 충분합니다 인기글 안경 04-29 784
346 나는 친구가 너무 좋다 인기글 걍뭐 04-29 871
345 내 마음에 머무는 사람 인기글 안경 04-26 575
344 참 고마운 당신 인기글 걍뭐 04-26 577
343 일상을 노래함 인기글 안경 04-25 549
342 양손이 없지만, 난 할 수 있어 인기글 걍뭐 04-25 5817
열람중 우리 외롭지 않을 때까지 인기글 걍뭐 01-23 550
340 좋은 말이 좋은 나를 만듭니다 인기글 안경 01-23 543
339 미안해 하지 말아요 인기글 작은여시 01-23 695
338 잠이 든 당신 인기글 작은여시 12-28 601
337 산마루를 넘는 노을처럼 인기글 걍뭐 12-24 1033
게시물 검색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www.EunjinSky.com.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TEL. 010-8616-4790 FAX. 031-278-5407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구운동526-7
대표:김동배 사업자등록번호:624-33-00084 개인정보관리책임자:김동배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